(사)대한공예예술연합회

 

 

오늘

24

최대

738

 
어제

43

전체

127,118

 

  현재접속자 : 1 (회원 0)

 
작성일 : 15-07-29 17:48
삶이 나에게 가르쳐준 것들
 글쓴이 : 유선영 (119.♡.93.242)
조회 : 2,315  

삶이 나에게 가르쳐준 것들

 

집이 없는 자는 집을 그리워하고

집이 있는 자는 빈 들녘의 바람을 그리워한다.

나 집을 떠나 길 위에 서서 생각하니 삶에서 잃은 것도 없고 얻은 것도 없다.

 

모든 것들이 빈 들녘의 바람처럼 세월을 몰고 다만 멀어져 갔다.

어떤자는 울면서 웃을 날을 그리워하고 웃는자는 또 웃음 끝에 다가올 울음을 두려워한다.

 

나 길가에 피어난 꽃에게 묻는다

나는 무엇을 위해서 살았으며 또 무엇을 위해서 살지 않았는가를...

 

살아 있는 자는 죽을 것을 염려하고 죽어가는 자는 더 살지 못했음을 아쉬워한다

자유가 없는 자는 자유를 그리워하고 어떤 나그네는 자유에 지쳐 길에서 쓰러진다.

 

글/류시화


 
 

Total 2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 100% 면마스크 유선영 03-16 950
24 장미 유선영 02-24 926
23 상품소개 유선영 02-20 881
22 봄이 왔습니다. 유선영 02-13 880
21 접수원서 공지사항에 있습니다 유선영 11-09 878
20 제11회 한국공예예술공모전 요강 유선영 10-09 879
19 세상을 멋지게 사는법 유선영 01-30 1014
18 안녕하세요? 이제 막 가입했습니다. (1) 이훈 06-27 1209
17 2017년 제10회 한국공예예술공모전 및 문화관광상품대전 유선영 05-15 1203
16 자연은 아름답습니다. 유선영 11-11 1159
15 제9회 공예예술공모전준비..... 유선영 08-30 1185
14 우리는 매일 행복해질수 있다 유선영 08-05 1153
13 해바라기꽃 유선영 07-20 2439
12 연꽃 유선영 07-20 1572
11 7월의시 유선영 07-04 1289
10 제2차워크샵 약도 명안삼 06-22 1071
9 <마음에 와닿는 김제동 명언 17가지> 유선영 06-08 1352
8 임원진 여러분께 명안삼 06-03 1034
7 대구본부 임원진 소집(회의) 유선영 04-21 1190
6 자유갤거리 이용 유선영 08-28 1460
5 스치는 계절도 사랑의이름으로 머문다면 유선영 08-25 1499
4 사람이 선물입니다. 유선영 08-17 1363
3 어느덧 8월중순입니다. 유선영 08-13 1354
2 제8회 한국공예예술공모전 유선영 08-10 1281
1 삶이 나에게 가르쳐준 것들 유선영 07-29 2316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