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대한공예예술연합회

 

 

오늘

14

최대

738

 
어제

64

전체

122,290

 

  현재접속자 : 5 (회원 0)

 
작성일 : 16-06-08 14:13
<마음에 와닿는 김제동 명언 17가지>
 글쓴이 : 유선영 (119.♡.93.242)
조회 : 1,232  

<마음에 와닿는 김제동 명언 17가지>

1. 강자가 되기 위해서는
항상 자기를 몰아붙이는 것이 아니라,
자기에게 충분히 휴식을 줄수있는 시간과
조급해 하지 않는 마음이 필요합니다.

2. 좋아하는 사람은 눈을 크게 뜨고 보고 싶은 사람이지만
사랑하는 사람은 눈을 감아야 볼수있는 사람입니다.

3. 스토킹은 날 위해
그 사람의 앞모습을 잡아두는것이고
사랑은 그 사람을 위해
그 사람의 뒷모습을 바라봐 주는것입니다.

4. 어떤 충고나 비난, 조언보다
더 힘이 되는것은 바로 공감입니다.

5. 남들이 다 피었다고 해서
나만 꽃이 아니라고 생각하지마세요.
내가 피었다고 해서
나만 꽃이라고 생각하지 마세요.

6. 남자가 아무데서나 무릎을 꿇어선 안되지만
사랑하는 여자 앞에서 무릎 꿇는건
사랑하는 여자를 가진 남자만의 특권입니다.

7. 네잎클로버의 꽃말은 행운이죠
우리는 네잎클로버를 따기위해
수 많은 세잎클로버를 짓밟고 있어요.
그런데 세입클로버의 꽃말이 무엇인지 아십니까?
바로 행복이랍니다.
우리는 수많은 행복 속에서
행운만 찾고 있는것은 아닐까요?

8.운명은 우연을 가장해서 찾아옵니다

9. 최고의 친구는
당신이 자신에 대한 사랑을 잊고 있을때
당신을 사랑해주는 사람입니다.

10. 죽고 싶을때
병원에 한번 가보십시요
죽으려 했던 내자신 고개를 숙이게 됩니다.
난 버리려 했던 목숨을
그들은 처절하게 지키려 애쓰고 있습니다

11. 요즘 사람들은 말이죠
다른 사람들은 신경도 안써요
그 사람들이 나에게 어떤 인연이 될지도 모르는데 말이죠.

12. 천문학자가 별을 보는데
천년에 한번씩 두개의 별들이 사라진데요
이 두 별은 다시는 찾을 수 없는데
이 별들이 땅에 내려와 사랑하는
두 사람의 눈빛이 된답니다.
천년에 한번 떨어진 별빛으로 사랑하는 여러분
정말 많이많이 아껴주고 사랑하세요.

13. 사랑은 '그렇기 때문에' 가 아니라
'그럼에도 불구하고' 입니다.

14. 사랑했다면 앞을 보구요.
사랑할거면 서로를 보고
사랑한다면 같은 곳을 봐야 되요.

15. 사랑은 기댈 곳을 찾는 곳이 아니라
기대어 줄 곳을 만들어 주는 곳이죠.

16. 우주는 존재합니다.
하지만 여러분들이 없는 우주는 존재하지 않습니다.

17. 독일의 속담에 이런 것이 있습니다.
금이 아름답다는 것을 알게되면,
별이 아름답다는 것을 잊어버린다.
여러분은 아직 금의 아름다움보다는
별의 아름다움을 즐기실 나이라고 생각합니다.


 
 

Total 2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 100% 면마스크 유선영 03-16 776
24 장미 유선영 02-24 792
23 상품소개 유선영 02-20 757
22 봄이 왔습니다. 유선영 02-13 754
21 접수원서 공지사항에 있습니다 유선영 11-09 753
20 제11회 한국공예예술공모전 요강 유선영 10-09 768
19 세상을 멋지게 사는법 유선영 01-30 890
18 안녕하세요? 이제 막 가입했습니다. (1) 이훈 06-27 1110
17 2017년 제10회 한국공예예술공모전 및 문화관광상품대전 유선영 05-15 1083
16 자연은 아름답습니다. 유선영 11-11 1051
15 제9회 공예예술공모전준비..... 유선영 08-30 1077
14 우리는 매일 행복해질수 있다 유선영 08-05 1049
13 해바라기꽃 유선영 07-20 2258
12 연꽃 유선영 07-20 1430
11 7월의시 유선영 07-04 1191
10 제2차워크샵 약도 명안삼 06-22 955
9 <마음에 와닿는 김제동 명언 17가지> 유선영 06-08 1233
8 임원진 여러분께 명안삼 06-03 945
7 대구본부 임원진 소집(회의) 유선영 04-21 1088
6 자유갤거리 이용 유선영 08-28 1342
5 스치는 계절도 사랑의이름으로 머문다면 유선영 08-25 1387
4 사람이 선물입니다. 유선영 08-17 1254
3 어느덧 8월중순입니다. 유선영 08-13 1244
2 제8회 한국공예예술공모전 유선영 08-10 1186
1 삶이 나에게 가르쳐준 것들 유선영 07-29 2147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